정의란 무엇인가?

걸 개 2012. 5. 6. 12:38

라고 제목을 단 마이클의 책이 나온 이후로 다시 한 번 정의는 정의롭지 않게 되었다.

고마가 일하는 미지북스에서 센델비판서적이 나오면 한 번 읽어봐야겠다.

 

정의라는 말은 매혹적이면서도 쉽사리 잡을 수 없는 장미와 같다.

누구라도 장미와 함께 더 아름다워지고, 더 매력적이게 되지만,

매력에 끌려 서투르게 쥔 한 손에는 핏방울이 흐르게 마련이다.

 

마이클이 적은 책의 마이클의 한 마디를 읽고 정의를 움켜쥐는 것은

장미전쟁이라 일컬어지는 요크가家와 랭커스터가家의 혈투 마냥 

하나의 빛깔이 담긴 장미를 움켜쥐고 다른 색깔을 까대며 나와 너의 피를 흘리는 것과 뭐가 다를까.

Posted by namit

댓글을 달아 주세요